[신년사]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안녕하십니까. 바른미래당 대표 손학규입니다.
《월간 지방자치》 그리고 《tvU》 독자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유권자의 정치의식 및 정치문화 발전에 이바지하고 있는 지방자치연구소주식회사 관계자 여러분께도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월간 지방자치》 그리고 《tvU》는 32년 전통의 국내 유일 자치전문지로 우리나라의 지방자치 연혁보다도 오래된 전문성 있는 지방자치관련 매체입니다. 국회를 비롯해 243개 광역·기초 단체 및 지방의회, 교육청 등에 비치되어 공직자의 교과서라고 불리어도 손색이없을 것입니다.

 

지방분권은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역사입니다. 그리고 바른미래당의 정신이기도 합니다. 바른미래당은 풀뿌리민주주의와 지방자치 발전을 위해 한순간도 노력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새해에도 나라의 경제와 복지를 제대로 세우기 위해 국정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고 주민과 가까운 조직적 환경 변화를 만드는 지방분권의 확립에 앞장서겠습니다.

 

2020년은 쥐의 해입니다. 재물과 풍요의 상징이자 미래를 예시하는 영물로 우리 문화에 깊숙이 자리해왔던 쥐의 해를 맞아 지방자치연구소주식회사와 《월간 지방자치》 그리고 《tvU》도 무궁한 발전을 이어나 갈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다시 한번 《월간 지방자치》 그리고 《tvU》 독자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지방자치의 기초가 튼튼해야 민생정치도 꽃필 수 있습니다. 지방자치연구소(주)와 《월간 지방자치》 그리고 《tvU》가 앞으로도 변함없이 공무원을 비롯한 지방자치와 관련한 모든 분들이 우리나라 지방자치 발전을 위한 정보를 얻고, 다른 지역을 벤치마킹할 수 있고, 서로 소통할 수 있는 장으로서 왕성한 활동을 펼쳐갈 것이라 믿습니다. 새해에도 독자 여러분의 건강과 행운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2020. 1. 1.
바른미래당 대표 손학규

찬성 반대
찬성
0명
0%
반대
0명
0%

총 0명 참여

해외 벤치마킹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