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일자리의 새로운 패러다임 - 경기도 화성시 노노카페

2019.10.17 16:38:21

 

40.png

 

화성시청 민원실을 방문하면 가장 먼저 향긋한 커피 향이 시민들을 맞이한다. 실버 바리스타가 노노카페에서 직접 내린 커피다. 젊은이들의 전유물로만 여겨졌던 커피를 사회적 일자리사업으로 변모시킨 화성시의 노인일자리 사업이 주목받고 있다.

 

영어의 ‘NO’와 한자의 ‘늙을 로(老)’를 합쳐 ‘늙지 않는다’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노노카페는 화성시가 심각한사회문제로 떠오르는 노인문제의 해답을 찾기 위해 시작한 노인일자리 사업으로, 2009년 남부노인복지관에처음 문을 연 후 현재까지 총 44호점, 235명의 노인들에게 제2의 청춘을 선사했다.


노노카페에서 바리스타로 일하기 위한 조건은 60세 이상, 현장실습을 포함한 총 100시간의 바리스타 교육을받아야 하며, 카페에 배치된 바리스타들은 교대로 월 평균 59시간 정도 근무하고 있다. 저렴한 가격과 양질의커피로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많은 시민들이 찾고 있는 노노카페는 시민에게는 어르신 바리스타가 건네는 커피 한잔에 여유와 배려의 마음을 함께 나눌 수 있는 곳, 노인들에게는 세대 간 벽을 허무는 소통의 장이자 따뜻한 공동체의 구심점으로 자리 잡았다.

 


현재 노노카페는 노인일자리 전담기관인 화성시니어클럽에서 운영을 전담하고, 화성시청을 비롯해 종합복지타운 나래울과 한국농수산대학교, 기아자동차 화성공장, IBK기업은행, 농협, 국민은행 등 지역의 공공기관과민간기업, 은행 등 다양한 곳에 매장을 확보해 운영하고 있다.


화성시 관계자는 “어르신을 위한 일자리가 지역 사회를 보다 건강하고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든다는 점에 공감한 많은 기업체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으로 자신들의 공간과 예산을 지역에 나누고 있다”며, “노노카페가 화성시와 관내 기업, 금융기관이 함께 참여하는 민관협력형 사회공헌 모델”이 되고 있다고 전했다.

 

기존의 어르신 일자리가 청소나 화단정리 등 단순 노동에 그쳤던 것에 비해, 바리스타는 향후 자립이 가능한전문 일자리라는 점에서 특히 인기가 좋다. 시 관계자는 “커피를 마시러 왔다가 또래의 실버 바리스타를 보고 노노카페에 참여하게 됐다는 어르신도 계시다”며, “어르신들의 만족도가 높아 질병이나 전출 등의 이유가 아니면 중도 포기가 드물고, 참여를 원하는 대기자가 지속적으로 늘고 있어 교육장 확충을 계획 중”이라고 전했다.

 

화성시의 노노카페 사업은 얼마전 경기도가 주최한 NEXT경기 창조오디션에서 우수상을 수상하는가 하면 전국 기초단체장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일자리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며 성과와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그러나 시 관계자는 “지금의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더욱 내실 있는 사업과 비전으로 노노카페를 성장시키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화성시는 앞으로 노노카페 중장기 발전을 위해 경기도 내 타 시·군의 관련 정책과 연계한 성장기반을 마련하고 기존 매장들에 대한 지속적인 관리, 교육장을 포함한 커피 복합 문화시설 조성 등을 통해 노노카페를 사회적 약자를 위한 일자리사업으로서 함께 사는 따뜻한 공동체를 위한 대표 브랜드로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부관리 admin1@admin.com
tvU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지방정부 tvU(티비유) |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영애 | (본원) 서울 종로구 자하문로16길 1, (분원) 서울 종로구 경희궁3나길 15-4 | Tel : 02-737-8266 | E-mail : nlncm@naver.com 등록번호 : 서울, 아04111 | 등록일 : 2016.07.19 | 사업자정보 : 101-86-87833 지방정부 tvU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