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일이 입력하기 귀찮을 때 활용할 수 있는 스마트폰 키보드 꿀 기능

 

55.png

 

 

 

​스마트폰이 대중화되긴 했지만 여전히 작고 좁은 키보드는 불편하다.
큰 손가락으로 단어를 하나하나 누르다보면 어느새 오타가 한 두 개씩 꼭 있고, 주소나 계좌번호, 전화번호처럼 긴 글자를 일일이 입력하기도 귀찮다.
이럴 때 쓰면 좋은 기능들을 소개한다.

 

 

모든 스마트폰에서 갖추고 있는 기능인 ‘자동완성’, ‘자동수정’ 기능은 나도 모르게 생기는 오탈자를 수정하거나 단어를 다 입력하지 않아도 완성해주는 기능이다. 그러나 자기가 의도하지 않은 단어로 바뀌거나, 이상하게 바뀐 단어를 다시 고쳐야 하는 번거로움 때문에 사용하지 않는 사람들이 훨씬 많다. 자동완성, 자동수정 기능보다는 덜 사용되지만 훨씬 편한 기능이 있다.

 

 

56.png

 

 

아이폰이라면 텍스트 대치 활용
아이폰 사용자 중에 평소 자주 입력하는 문장이나 복잡한 이모티콘 등이 있다면 텍스트 대치 기능을 활용하면 좋다. 텍스트 대치 기능은 단축키라고 생각하면 쉽다. 이 기능을 활성화하면 평소 내가 자주 사용하는 문구를 단축키로 설정하고 편리하게 입력할 수 있다.
* 설정 → 일반 → 키보드 → 텍스트 대치 활성화


메모장, 문자, 카카오톡 등에서 단축키를 입력하면 설정해둔문구가 자동으로 나타난다. 텍스트 대치를 사용하려면 스페이스바나 ‘다음문장’ 버튼을 누르면 된다. 평소 자주 사용하는 이메일 주소나 비밀번호, 계좌번호, 전화번호, 집주소, 이모티콘 등을 입력할 때 사용하면 편리하다.

 

 

 

58.png

 

 

불필요한 동작은 최소화 단어 한 번에 입력, 키보드 크기 조절LG나 삼성 스마트폰 사용자는 ‘한번에 단어입력’, ‘텍스트 입력’ 기능을 활용해보자. 키보드에 첫 글자부터 마지막글자까지 한 번에 이어 단어를 완성할 수 있다.
*LG: 설정 → 언어 및 키보드 → LG키보드 → 한 번에 단어입력 활성화
*삼성: 설정 → 삼성키보드 → 키보드 화면에서 제스처 사용 → 텍스트 입력 활성화

 

 

 

 

이 기능을 활성화한 후 키보드에서 내가 입력하려는 단어의 첫 글자를 누르고 손을 떼지 않은 상태에서 다음 글자로 이동하면 파란색 선이 생기며 내 손이 이동한 위치가 키보드 위에 나타나고 단어가 입력된다. 이때 첫글자를 너무 오래 누르고 있지 않도록 주의하자. 복잡하거나 긴 단어까지 완벽하게 입력하기에는 무리가 있지만 자주 사용하거나 비교적 간단한 단어의 경우 정확하게 입력되므로 활용만 잘 한다면 키보드 입력시간을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다.

 

‘슬라이드 동작 사용’ 기능은 수정하고 싶은 글자가 있을 때 키보드를 누른 상태에서 왼쪽으로 밀면 커서가 따라 이동하는 기능으로 수정고자 하는 글자를 선택할 때 편리하다.

*일반 → 언어 및 입력 방식 → 가상 키보드 → 삼성키보드 → 슬라이드 동작 사용 활성화

키보드가 손에 익숙하지 않거나 한 손으로 조작하기 힘들 정도로 크기가 큰 스마트폰이라면 ‘키보드 레이아웃’ 기능을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키보드 레이아웃’ 기능은 스마트폰 키보드의 가로나 세로 크기를 줄여주는 것으로 자신의 손 크기에 맞게 조절해 사용하면 된다.*일반 → 언어 및 입력 방식 → 가상 키보드 → 삼성키보드 → 키보드 레이아웃 설정

배너

발행인의 글


김경수 작가, 임용 앞둔 예비 공무원을 위한 3종세트 특강 진행

김경수 전 강북구 과장이 1월 28일 노량진 메가공무원 학원(mega C&S)에서 임용을 앞둔 예비 공무원을 대상으로 3종세트특강을 진행한다. 30년 공직생활 경험치와 노하우를 모두 담은 김경수의 찐 강의를 들을 수 있는 기회다. 이번 강의는 슬기로운 공직생활을 위한 꿀팀, 칭찬받는 공무원서와 보고서 작성법, 악성민원 응대법으로 구성됐다. 강의를 들은 수강생들은 "공직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을 해결할 수 있는 공직에 대한 이해에 도움이 되는 강의라고 생각한다", "긴 말 필요없습니다. 일단 들으세요!", "승진하는 법, 동료들과 잘 지내는 법, 공문서 작성 예시까지 내용면에서 매우 알찼습니다. 무언가 얻어간다는 생각이 든 특강은 처음이었던 거 같습니다", "공직생활을 잘 할 수 있는 팁을 들을 수 있는 시간이었다. 임용되기 전 들으실 것을 꼭 추천드립니다"는 후기를 남겼다. 김경수 과장은 현재 우리글진흥원 전임교수로 활동중이며, 유튜브 경수생각tv를 운영하고 있다. 청백봉사상을 수상하고 사막과 오지 마라토너로 <나는 아직도 멈추고 싶지 않다>, <내 인생의 사막을 달리다>, <미쳤다는 말을 들어야 후회없는 인생이다> 등

태양광 및 풍력 개척, 세계를 선도하는 호주

기록적인 홍수, 화재, 폭염, 가뭄으로 점철된 한 해에 기후 변화에 대한 시급한 조치의 필요성이 그 어느 때보다 분명해졌다. 그럼에도 국제 에너지 기구(IEA)는 석탄 사용량이 올해 기록적인 수준에 도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유는 무엇일까? 서방의 러시아 제재로 인한 천연가스 가격 상승으로 에너지 공급 부족을 메우기 위해 저렴한 석탄 수요가 발생하고 있기 때문이다. IEA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2022년 석탄 무역, 가격 수준, 공급 및 수요 패턴의 역학을 급격히 변화시켰다”고 밝혔다. 발표된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전 세계 석탄 사용량은 1.2% 증가해 처음으로 80억 톤을 넘어설 것이며, 2013년에 세운 기록을 경신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실제로 3대 석탄 생산국인 중국, 인도, 인도네시아는 모두 올해 석탄 신기록을 경신했다. 이대로 석탄 산업이 장기화되면 지구에는 심각한 기후 피해가 발생되며 이미 우리는 바뀌는 기후를 몸소 체험하고 있다. 그러나 희소식은 세계의 석탄 사용이 정점에 이르렀고 곧 급격히 감소할 것이라는 점이다. 이는 태양열 및 풍력 발전소 용량이 석탄보다 18배 빠르게 설치되고 있기 때문이다. 호주와 같은 많은 국가에서 석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