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라하지 않으면 따라 잡히는 SNS 트렌드

 

2019년 4월 통합(1).jpg

 

안 하면 뒤처지는 우리 시대의 키워드인 SNS의 각종 기능 업데이트 소식을 눈여겨보면서 지자체에서 적용할 것은 없는지 꼼꼼히 살펴보자. 

출처 SNS 사용설명서

 

미국 페이스북 사용자 2년간 1,500만 명 감소

미국 IT매체 씨넷에 의하면 페이스북의 미국 사용자 수가 2년 전과 비교해 1,500만 명이나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2017년에는 12세 이상 미국인의 67%가량이 페이스북을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으나, 2018년에는 이 수치가 62%로 떨어졌다. 2019년에는 61%로 다시 떨어져 올해 사용자 수는 1억 7,200만 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 젊은 층에서 페이스북 사용자 감소 추세가 두드러졌다. 2017년에는 12~34세 미국인의 79%가 페이스북을 사용했지만, 이 수치는 2018년 67%, 2019년 62%로 줄어들었다. 2017년 8,200만 명을 기록했던 12~34세의 페이스북 사용자는 현재 6,100만 명으로 떨어졌다. 

반면 젊은 층 사이에서 인스타그램 사용은 2017년 64%에서 2019년에는 66%로 증가했다. 스냅챗 사용비율도 2년 동안 62%를 유지했다. 

그러나 12~34세 미국인의 트위터 사용비율은 2017년 36%에서 올해 29%로 떨어졌다. 55세 이상 미국인이 페이스북 사용 비율은 2017년, 2018년 49%에서 2019년 53%로 오히려 증가했다. 페이스북 사용자 수가 전반적으로 감소했지만, 여전히 페이스북은 미국인에게 가장 인기 있는 소셜플랫폼이다.

 

인터넷 이용자 60% 유튜브 검색 채널로 활용

KT그룹 디지털 미디어렙 나스미디어는 국내 PC·모바일 인터넷 이용자의 주요 서비스 이용 행태 및 광고 수용 행태를 분석한 2019 인터넷 이용자 조사(NPR)를 발표했다. 이 조사에 따르면 조사 대상자 중 60%가 유튜브에서 정보를 검색한다고 응답했다. 

특히 10대 인터넷 이용자의 10명 중 약 7명이 유튜브를 검색 채널로 이용하고 있다고 응답해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유튜브를 검색 채널로 활용하는 행태는 지속해서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 인터넷 이용자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검색 채널은 네이버(92.4%)가 꼽혔다. 

 

인터넷 이용자의 온라인 동영상 이용률은 95.3%를 기록했다. 2017년 87.7%, 2018년 91.9%에서 지속적인 증가세다. 모바일 위주로 혹은 모바일에서만 온라인 동영상을 시청한다고 응답한 비율은 64.8%로 전체의 절반 이상이 모바일 중심으로 동영상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지영 나스미디어 사업전략실장은 “2019년은 유튜브의 주도로 모바일 중심의 동영상 콘텐츠 이용이 계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유튜브는 검색 채널로서 디지털 미디어 서비스 영역 전반에 영향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보이므로, 연관이 있는 주요 사업자들의 경쟁은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스마트폰 앱 광고 10명 중 7명 관심 있다

광고플랫폼 전문기업 DMC미디어가 모바일 메인 시대 최적의 마케팅 전략을 위한 2018 DMC리포트 종합 보고서에 의하면 모바일 메인 시대 주요 마케팅 키워드로 ‘인앱 광고’, ‘동영상’, ‘SNS 다이어트’ 등을 꼽았다. 이 조사에 의하면 소비자들은 관심 있는 상품 정보가 나와서(45.6%), 광고 내용이 흥미로워서(35.3%), 광고 상품을 더 자세히 알기 위해서(30.4%) 모바일 인앱 광고를 클릭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할인 및 프로모션 참여(15.7%), 클릭을 통한 리워드 획득

(10.0%) 등 구체적인 목적을 띈 경우도 적지 않은 편이다. 의도치 않게 실수로 잘못 클릭한 경우는 28.9%에 그쳤다. 10명 중 7명은 스마트폰 앱 내 광고를 관심 혹은 의도를 가지고 보는 것이다. 

 

2019년 4월 통합(2).jpg

 

 

페이스북, 상반기에 자체 암호화폐 출시한다 

페이스북이 왓츠앱을 비롯해 자회사로 둔 여러 소셜미디어 서비스에 쓸 수 있는 자체 암호화폐를 만들어 선보일 예정이다. 이밖에 시그널(Signal), 텔레그램(Telegram)도 앞으로 12개월 안에 자체 토큰을 출시할 것이다. 전 세계 25억 명의 이용자를 거느린 최대 소셜미디어 회사 페이스북이 암호화폐를 출시하면 암호화폐 업계 최대 기업이 된다. 페이스북은 그동안 블록체인 관련 인력을 꾸준히 충원해 블록체인 사업부를 키워왔다. 스마트계약 플랫폼 체인스페이스(Charinspace) 연구원을 스카우트했고, 여전히 블록체인과 관련해 20여 개 구인 공고를 내놓은 상태다. 페이스북은 자체 엔지니어 50여 명을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투입해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궁극적으로는 페이스북 메신저와 왓츠앱, 인스타그램의 메시지 전달 서비스를 통합하는 계획을 세우고 있는 페이스북이 암호화폐를 통합의 연결 고리로 이용할 수도 있다고 한다. 

 

유튜브, 인기 상승 중인 크리에이터 기능 도입

유튜브 직원이 직접 선정하는 인기 상승 중인 크리에이터 기능이 한국에 도입됐다. 유튜브 인기 영상 탭에 접속하면 뜨는 인기영상 리스트 가운데 세 번째와 네 번째 영상 사이에 인기 상승 중인 크리에이터가 뜬다. 인기 상승 중인 크리에이터는 일주일에 한 채널씩 뽑는다. 

선정되면 채널 이름과 함께 인기 상승 중인 크리에이터 배지가 붙는다. 홍보 효과가 큰 만큼 유튜브 크리에이터들 사이에서 선정에 촉각을 곤두세울 전망이다. 구글코리아에 따르면 선정은 조회 수, 시청 시간 및 구독자를 비롯한 다양한 요소를 기반으로 널리 알릴 필요가 있는 크리에이터를 유튜브 직원(팀)이 직접 뽑는 방식이다.

배너

발행인의 글


광명도서관 메이커스페이스, 3D펜으로 코스모스 만들기 특별 이벤트 한다

폭염의 계절, 시원한 도서관에서 책 읽기는 물론 색다른 이벤트에 참여해 숨은 재능을 발견해보면 어떨까. 경기 광명도서관 메이커스페이스에 따르면 4차 산업시대 첨단 장비 3D프린터를 경험해보고 작품도 만들어보는 기회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2022 여름 방학 방문 이벤트, ‘여름인데 가을이야!!’는 내일인 1일부터 14일까지 2주 동안 진행된다. 이벤트에 참여하는 청소년들은 3D프린터 재료 필라멘트를 층층이 쌓아 3D 입체물로 출력하는 적층 방식의 원리를 이해하고 3D펜으로 다양한 형태를 만들어 볼 수 있다. 3D펜을 이용해 가을꽃의 대명사 코스모스를 만들어보며 한여름 속 가을 정취를 느껴보고, 공동 작품 ‘코스모스 꽃밭’ 제작에도 참여하는 기회가 주어진다. 3D펜으로 다양한 아이디어를 작품으로 구현·제작해 볼 수 있는 게 이번 이벤트의 묘미다. 이번 방문이벤트는 초·중·고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며, 운영 시간 내 예약 없이 현장에서 참여할 수 있다. 단, 참여자가 많은 경우 대기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광명도서관 메이커스페이스(02-2680-5416~8)로 문의하면 된다.

[특집 NFT뉴욕 현장 인터뷰] Dr. Quinn Button NFT.NYC 성장 부서 부사장

최원재_ 안녕하세요~ 한국에 위치한 월간 《지방정부》 최원재 연구원입니다. 이렇게 만나뵙게 되어 감사드립니다. 자기소개 부탁드려도 될까요? Quinn Button_ 안녕하세요, 저는 퀸 버튼 박사입니다. 저는 NFT.NYC 성장 부서의 부사장을 맡고 있습니다. 네 번째 NFT.NYC에 참여하게 돼서 정말 기쁘네요. 올해는 ‘NFT의 다양성’을 주제로 열렸고 사람들이 어떻게 NFT를 사용하고 또 어떤 방향을 가지고 있는지 축하하고 공유하는 장입니다. 여기에 모인 사람들이 무슨 아이디어를 가지고 있고 NFT를 어떻게 사용하려고 하는지 빨리 듣고 싶습니다. 여기 모인 많은 사람이 NFT의 유용성에 관심이 클 것 같습니다. 작년엔 5,500명이 참여했는데 올해는 1만 5,000명이나 참여했습니다. 이는 분명 NFT에 대한 관심이 증가한 것을 증명하지 않을까요? 무엇을 좋아하든 오늘 여기 NFT.NYC에서 찾을 수 있을 겁니다. 저도 빨리 나가서 사람들과 소통하고 싶네요! 최원재_ 소비자행동과(consumer behavior)에서 박사를 따셨다고 들었는데 NFT에 관심을 가지게 된 이유가 무엇인가요? Quinn Button_ 저 같은 경우 2019년에 박사학위 취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