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간의 유혹에 넘어가지 말자 몸캠피싱

순간의 유혹에 넘어가지 말자 몸캠피싱

 

끊이지 않고 이어지는 몸캠피싱. 당하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지만 
이미 엎질러진 물이라면 잘 수습해야 한다.

참조 경찰청 사이버안전국

 

 

몸캠피싱은 스카이프 등 스마트폰 채팅 앱을 통해 음란 화상 채팅(몸캠피싱)을 하자고 접근하여 상대방의 음란한 행위를 녹화한 후 피해자의 스마트폰에 악성코드를 심어 피해자 지인의 연락처를 탈취한 다음 지인들에게 녹화해둔 영상(사진)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하여 금전을 갈취하는 범죄다. 


스카이프 등 스마트폰 채팅 앱을 통한 ‘몸캠피싱’은 ▲여성을 고용할 필요가 없고 ▲범죄 행위가 비교적 단기간에 종료되며 ▲주소록을 이용한 ‘음란한 사진ㆍ동영상 유출 협박 행위’의 실효성이 높아 범인들은 더 조직화되고 있다. ‘랜덤 채팅’ 앱은 대부분 익명성 보장을 이유로 개인 정보와 채팅 내용을 서버 등에 저장하지 않고 있으며, 대표적인 화상채팅 앱인 ‘스카이프’ 는 미국에 본사가 있어 범죄 수사에 어려움이 있다.

 

몸캠피싱 피해과정
1. 채팅 접근
타인 사진을 도용하여 여성으로 가장한 범죄자가 ‘랜덤 채팅’ 앱 또는 ‘모바일 메신저’ 등을 통해 남성 피해자에게 접근 또는 채팅방을 만들어 남성이 접근하기를 기다린다. 


2. ‘스카이프(skype)’ 등으로 이동하여 화상채팅 제의
협박에 필요한 피해자의 음란 동영상을 확보하기 위해, “오빠, 야하게 놀래” 등으로 유혹하며, ‘skype’ 등으로 이동하여 화상채팅할 것을 피해자에게 제의한다.

 

3. 얼굴이 나오게 하여 음란행위 유도
미리 준비해둔 여성 동영상을 보여주며, 상대방도 함께 음란행위를 하도록 유도한다. 협박할 때 유용하게 사용하기 위해 피해자에게 얼굴과 중요 부위가 화면에 나타나도록 요구한다.

 

4. 주소록을 유출하는 *.apk 설치 요구
화상채팅에 필요한 앱이라거나, 화상채팅 중 상대방의 목소리가 들리지 않아 ‘음성지원용’으로 필요하다며 특정한 파일을 스마트폰에 설치해달라고 피해자에게 요구한다. 대부분 다양한 명칭의 *.apk 파일로서 음란 동영상 녹화에 들어가기 전이나 녹화한 이후에 피해자에게 설치할 것을 요구한다. 
※ ‘음성지원’, ‘skype 1.02’, ‘con6’ 등 명칭으로 직접 전달하거나 특정 url에서 다운 유도. 
악성코드 설치 시 피해자의 주소록이 범죄자에게 유출됨.

 

5. 지인 연락처 명단을 보이며 피해자에게 금전 요구
피해자에게 피해자 지인들의 명단과 연락처를 보여주면서 동영상을 유포하겠다는 협박과 함께 돈을 요구한다. 연락처가 유출되지 않았더라도 “각종 게시판에 올리겠다”며 협박하는 경우도 있다.

 

6. 대부분 동영상 유포, 송금하더라도 오히려 추가로 돈을 요구
피해자가 돈을 송금하지 않은 사례에서 협박범은 대부분 피해자 지인들로 채팅 그룹을 만든 후 피해자의 동영상을 유포하고 있다. 
범죄자가 운영하는 관리자홈페이지를 해킹해서 피해자의 동영상을 삭제해 유포 피해를 막아주겠다며 피해자에게 접근하며 돈을 요구하는 사례도 있다.

 

피해예방 수칙
1. 몸캠피싱 피해를 예방하는 방법
•스마트폰의 ‘환경설정’ 메뉴에서 ‘출처를 알 수 없는 앱의 설치를 차단’해둠으로써 스마트폰의 보안설정을 강화시키자. 
•특히 출처 불명의 실행파일(*.apk)을 스마트폰에 다운받은 후 이를 스마트폰에 설치하는 행위는 절대 하지 말자.
•‘랜덤 채팅’에서 낯선 미모의 여성과 대화할 때, 언제든지 이러한 범죄의 표적이 될 수 있음을 유의해야 한다. 


2. 만약 피해를 당했다면
•범인들의 송금 요구에 절대 응하지 말자. 
•범인들은 돈을 받았다고 해서 약속을 지키지 않는다. 
•협박 문자나 전화를 받은 즉시, 채팅 화면을 캡처하고 송금 내역 등 증거자료를 준비한 후, 가까운 경찰서에 신고한다. 
•신고 후에는 추가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스마트폰을 초기화하거나, 설치된 악성 프로그램(앱)을 삭제하자. 
•또한 악성 프로그램(앱)으로 인해 유출된 정보에는 주소록(전화번호) 정보 이외에 피해자의 각종 개인정보가 포함되어 있을 수 있으므로, 스마트폰에 연동되어 있던 각종 계정은 탈퇴한 후 새롭게 개설하고 아이디, 패스워드 등도 변경하자.

 

 

배너

발행인의 글


삼척시, 오는 23일 이사부독도기념관 개관

삼척시가 오는 7월 23일 이사부독도기념관을 개관하고 시범운영에 돌입한다. 삼척시는 신라 장군 이사부의 개척 정신과 얼을 되새기고 독도를 중심으로 하는 해양 영토 수호 의지를 고취하고자 이사부독도기념관을 건립했다. 이사부독도기념관은 삼척시 정하동 187-5번지 일원에 연면적 3,274.71㎡ 규모로 관광안내센터, 이사부관, 독도체험관, 복합휴게공간을 갖추고 있다. 전시실은 이사부관과 독도체험관 2곳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이사부관은 이사부 장군의 우산국 복속 과정을 상징화하여 표현하는 실감 영상관과 독도의 생태를 미디어아트로 시각화하는 미디어 큐브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독도체험관은 아름다운 생명들이 살아 숨쉬는 독도를 소재로 미디어아트로 재구성한 실감 영상관과 독도와 동해 생물들과 교감하는 인터랙티브 체험공간인 미디어 스케치북을 구성해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전시 관람의 기회를 제공한다. 삼척시는 이사부독도기념관 개관을 맞이하여 전시와 공연 등 풍성한 즐길거리도 준비하고 있다. 한편 이사부 장군의 용기와 도전 정신을 회화, 조각, 영상 등 다양한 매체로 표현하는 특별 기획 전시와 더불어, 오는 7월 27일부터 8월 4일까지 이사부독도기념관 야외 특설무대에서 미디

G20 17개국 국민 68% 부유세 도입 찬성...한국은 찬성률 71%, 반대는 10%에 그쳐

인류가 당면한 현안 문제 해결을 위해 만들어진 국제기구 ‘로마클럽’이 주도하는 지속가능 성장 프로젝트 '어스포올'(Earth4All)과 여론조사기관 입소스는 6월 24일 G20 18개국 설문조사에서 17개국(중국 제외)에서 부유세 찬성 의견이 3분의 2를 넘었다고 밝혔다. 이 설문조사에서는 G20 국가 중 18개국에서 각각 성인 1천 명을 대상으로 부유세와 기후변화 등을 포함한 경제 및 정치적 변화에 대한 의견을 물은 결과 17개국 국민의 68%가 경제와 생활방식의 주요 변화를 위한 재원 마련을 위해 부유층에 부유세를 부과하는 것에 찬성했다. 반대는 11%에 그쳤고, 70%는 부유층에 대한 높은 세율을, 69%는 대기업에 대한 세율 인상을 지지했다. 단 중국에서는 일부 질문이 제외됐다. 한국의 부유세 지지율은 71%로 17개국 평균보다 3%포인트 높았고, 인도네시아(86%), 튀르키예(78%), 영국(77%), 인도(73%)에 이어 5번째로 높았다. 반대의견은 10%였고, 찬성도 반대도 않는다는 의견이 17%, 모르겠다는 응답은 2%였다. 부유세 찬성률이 낮은 나라는 사우디아라비아(54%), 아르헨티나(54%), 덴마크(55%) 등이었으나 이들 국가도 찬성이